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경희대병원 여승근 교수, 선천성 난청 원인 50% 이상은 "유전적"…'노화는 후천적 원인 1위' 65세, 4명당 1명 난청1세 미만 양측 심도난청 인공와우 이식수술 '급여'…'노화는 후천적 원인 1위' 65세, 4명당 1명 난청
  • 여승근 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진료과장
  • 승인 2022.06.28 06:31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