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19 일 07:45
상단여백
HOME Issue
대웅제약 1분기 매출 2,381억원·영업이익 102억원 '대웅제약 2019년 1분기 실적 발표'…'나보타 미국향 신규매출 발생 수익성 향상' 매출액 기준 전년 동기 대비 10.3%·영업이익 27.2% 증가대웅제약, 매출액 기준 전년 동기 대비 10.3%·영업이익 27.2% 증가
  • THE MEDICAL HERALD 에디터
  • 승인 2019.05.01 06:29
  • 댓글 0

대웅제약이 2019년 1분기 경영실적(개별기준)을 발표했다.

매출액은 2,381억원, 영업이익은 102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각각 10.3%와 27.2% 증가한 수치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전문의약품(ETC)과 일반의약품(OTC)의 지속적인 성장과 보톨리눔 톡신 '나보타'(미국 제품명: 주보, Jeaveau)의 미국 매출 신규발생 등으로 실적개선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ETC 부분은 전년 동기 1,552억원에서 15.2% 성장한 1,789억의 매출을 기록했다. 제미글로, 릭시아나, 포시가 등의 신규도입품목과 우루사, 알비스, 올메텍 등 기존 판매 의약품의 실적 향상이 매출상승에 기여했다.

실적 요약(단위: 억원)(자료 대웅제약 제공).

나보타 수출은 미국향 매출이 신규 발생하면서 전년 동기 2.8억에서 1,107% 성장한 33.2억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OTC 부문은 전년 동기 210억원에서 20.3% 성장한 25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우루사, 임팩타민 등 자체제품이 꾸준한 판매증가세를 보였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ETC와 OTC부문의 안정적인 성장과 수익성이 우수한 미국향 나보타 매출의 본격적인 발생으로 향후 구조적인 이익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THE MEDICAL HERALD 에디터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MEDICAL HERALD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