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22 금 09:55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동아쏘시오그룹, '2019년 시무식' 개최 “어떤 상황이든 자주적으로 문제 해결”…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최호진 동아제약 사장 등 임직원들 참석동아쏘시오그룹, '2019년 시무식' 개최 “어떤 상황이든 자주적으로 문제 해결”…

동아쏘시오그룹은 2일 오전, 본사 7층 대강당에서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 등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시무식'을 가졌다.

시무식은 지난해 창립 86주년을 맞이해 임직원들이 실시했던 봉사활동 영상 시청, 신년사 등으로 진행됐다.

봉사활동 영상에는 지난해 창립 기념일을 맞아 본사 임직원과 전국 40개 지점 및 공장 임직원 882명이 실시한 헌혈, 무료 급식 봉사활동, 환경 정화, 요양원 및 장애인 시설 봉사활동 등의 장면을 담아냈다. 임직원들은 시무식에서 봉사활동 영상을 함께 시청하며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신년사에서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은 “우리가 먼저 자주적으로 일하는 사람이 되어야 회사와 사회에 성장을 가져올 수 있다”며 “내가 무엇을 해야 잘할 수 있는지, 어떻게 일을 해야 회사의 이익을 창출해낼 수 있는지, 깊이 생각하면서 계획한 것을 실천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동아쏘시오그룹 2019년 시무식에서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왼쪽 단상)이 신년사를 말하고 있다.

이어 동아쏘시오그룹 임직원 모두가 사람들을 건강하게 해주는 일에 사명감을 가지고 각자 책임을 다하기 바라며, 환경을 생각하면서 각자가 실천할 수 있는 것들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사람과 지구를 지키는 일에도 관심을 가지도록 당부했다.

한종현 사장은 “여러분의 일은 자신과 회사에만 국한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국가와 인류를 위한 일까지 연결되어 있다”며 “어떤 상황에 직면하든 자주적인 자세로 문제를 해결하기 바라며, 나라와 남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이 앞으로 더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한편, 동아쏘시오그룹은 '2018년 창업정신'을 바탕으로 '정도 경영'을 선포하며, 끊임없이 도전과 변화를 추구하는 한 해를 보냈다.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