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 Channel Archive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테크니스 아이핸스 국내 임상 20,000례 기념 원탁토론회' 개최…테크니스 아이핸스, '국내 유수 대학병원 주도 임상연구 통해 중간거리 시력 교정 유효성' 확인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테크니스 아이핸스 국내 임상 20,000례 기념 원탁토론회' 개최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대표 성종현)이 백내장 수술용 인공수정체 ‘테크니스 아이핸스’의 국내 임상 20,000례를 기념하는 원탁토론회를 5월 26일 개최하고, ‘테크니스 아이핸스’의 중간거리 시력 교정 유효성을 확인한 7건의 임상연구 결과에 대해 국내 안과 전문의들과 공유 및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공유된 연구는 모두 대한안과학회(KOS, The Korean Ophthalmological Society), 한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KSCRS, Korean Society of Cataract and Refractive Surgery) 학술대회에서 발표된 국내 유수 대학병원 주도 임상연구라는 점에서 의미 있는 연구로 언급됐다.

이번 토론회는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안과 김태임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되었으며, ▲건양대학교 김안과병원 안과 고경민 교수, ▲울산대학교 서울아산병원 안과 김재용 교수,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안과 엄영섭 교수가 연자 및 패널로 참석해 각자 참여한 임상연구의 결과와 그 의미에 대해 발표했다.

특히, 테크니스 아이핸스가 기존 단초점 인공수정체 대비 우수한 중간거리 시력 교정 효과를 확인한 연구 결과가 발표되어 눈길을 끌었다.

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테크니스 아이핸스’ 원탁토론회에 참여한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안과 김태임 교수, 건양대학교 김안과병원 안과 고경민 교수, 울산대학교 서울아산병원 안과 김재용 교수,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안과 엄영섭 교수(좌측부터). 이날 토론회는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진행되었다.

건양대학교 김안과병원에서 2020년 3월부터 8월까지 백내장 환자 197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 연구에 따르면, 테크니스 아이핸스 삽입 환자군의 중간거리 시력 및 근거리 시력이 유의하게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테크니스 아이핸스 삽입 환자군(n=111)의 수술 3개월 후 비교정 중간거리 시력(UIVA, Uncorrected Intermediate Visual Acuity) 은 대수시력표(logMAR Chart) 기준 약 0.24±0.10로, 기존 단초점 인공수정체 삽입 환자군(n=86)의 약 0.34±0.12 보다 더 개선된 중간거리 시력을 보였다. ‘중간거리 시력’이란 약 66cm 거리의 사물을 볼 때 사용되는 시력으로, 대수시력표 기준 수치가 작을수록 더 좋은 시력을 의미한다.

이어 울산대학교 서울아산병원 안과 김재용 교수가 ‘테크니스 아이핸스와 기존 연속초점 인공수정체의 단기 임상 결과 비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안과 엄영섭 교수가 ‘테크니스 아이핸스와 기존 단초점 인공수정체의 임상 결과 및 수술 후 환자 만족도 비교’를 발표했으며, 테크니스 아이핸스의 등장이 국내 백내장 치료 환경에 미친 영향에 대한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토론에서 김재용 교수는 “테크니스 아이핸스는 다수의 임상 사례를 통해 기존 치료옵션 대비 우수한 중간거리 시력 교정 효과를 확인하고 있으며, 실제로 사회 생활을 영위하고 있는 환자들이 컴퓨터 작업을 수월하게 할 수 있어 높은 만족도를 표했다”며 “빛 번짐 및 달무리 현상 등의 부작용 발생율도 비교적 적고, 굴절 교정 수술이나 각막 이식 수술을 받은 환자, 녹내장 및 망막 질환을 수반한 환자에서도 무난하게 적용 가능하다”고 했다.

좌장을 맡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안과 김태임 교수는 “테크니스 아이핸스는 기존의 단초점 인공수정체가 해결하지 못한 미충족 요구를 충족시키면서 나이 등에 상관없이 대부분의 환자에게 적용 가능한 관용성 높은 렌즈라는 점을 높이 평가한다”며 “테크니스 아이핸스의 도입으로 국내 백내장 환자들의 치료 선택권이 더 다양해졌고, 실제로 환자들이 시력 교정 및 삶의 질 측면에서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어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성종현 대표는 “테크니스 아이핸스는 국내 도입 1년 만에 안과 전문의들의 자발적 임상연구 사례를 다수 누적하며, 안전성 및 제품력에 대한 신뢰를 빠르게 쌓아가고 있다. 이는 백내장 환자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치료법 마련에 대한 전문의분들의 강한 의지가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은 이러한 학계의 노력에 더해 전문의와의 세미나 및 토론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면서, 혁신 제품을 도입하는 등 앞으로도 백내장 환자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테크니스 아이핸스는 2020년 5월 국내 출시 이후 △가천대 길병원, △가톨릭대 여의도성모병원, △강북삼성병원, △고려대 안산병원, △삼육서울병원 △서울아산병원 △충북대학교병원(가나다순)에서 백내장 수술 환자를 대상으로 다수의 임상 연구가 진행됐으며, 국내 학술대회를 통해 연구 결과가 발표되며 중간거리 시력 교정 효과를 입증한 차세대 인공수정체로 평가받고 있다.

우정헌 기자  mtjpost@mtjpost.com

<저작권자 © THE MEDI TREAT JOURNA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