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edi Treat & Law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한미약품 '아모디핀정2.5밀리그램'·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 등 약제 급여 신설…한국아스트라제네카 '파슬로덱스주'·한국MSD '칸시다스주50밀리그램' 등 약가 조정보령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 등 급여 신설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 한미약품 '아모디핀정2.5밀리그램', 한국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 등 품목은 약제 급여 신설된다.

한국화이자제약 '입랜스캡슐75mg'은 1캡슐 141,214원에서 125,900원으로, ▲한국MSD(한국엠에스디) '칸시다스주50밀리그램'은 1병 316,299원에서 221,409원으로,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파슬로덱스주'는 1팩 567,595원에서 539,215원으로 상한금액(약가)이 조정된다.

보건복지부는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제22조제1항 및 국민건강보험 요양급여의 기준에 관한 규칙 제8조제2항에 따른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下 파일 참조>(보건복지부 고시 제2020-90호)를 22일 개정·발령했다.

메디컬헤럴드가 복지부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표 참조>를 확인한 결과, 약제 급여 신설 품목은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 대웅제약 '디멘페질구강붕해정10밀리그램', 한미약품 '아모디핀정2.5밀리그램', 한국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 등이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

변경 품목의 경우, 한국화이자제약 '입랜스캡슐75mg'은 1캡슐 141,214원에서 125,900원으로, ▲한국MSD(한국엠에스디) '칸시다스주50밀리그램'은 1병 316,299원에서 221,409원으로 상한금액(약가)이 조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약제 급여 신설 품목은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 대웅제약 '디멘페질구강붕해정10밀리그램', 한미약품 '아모디핀정2.5밀리그램', 한국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 등이 포함됐다.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100밀리그램' 등 약제 급여목록 신설.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자료 복지부).

이밖에 약제 급여목록 신설 품목은 한독 '아리셉트에비스정10밀리그램', 유유제약 '유렉트정0.5밀리그램', 휴온스 '휴글레어츄정4밀리그램', 일양바이오팜(일양약품 계열사) '일양바이오올메사르탄메독소밀정20밀리그램', 국제약품 '글라비스정1000밀리그램', 동국제약 '마시본에스액', GSK(글락소 스미스클라인) '도바토정' 등이 해당된다.

보령제약 '보령가바펜틴캡슐300밀리그램'은 1캡슐 407원으로, ▲대웅제약 '디멘페질구강붕해정10밀리그램'과 한독 아리셉트에비스정10밀리그램'은 1정 1427원으로 등재됐다.

한미약품 '아모디핀정2.5밀리그램'은 1정 261원, ▲일양바이오팜 '일양바이오올메사르탄메독소밀정20밀리그램'은 1정 416원으로, ▲한국릴리 버제니오정50밀리그램은 1정 49,587원으로 상한금액이 등재됐다.

약제 급여목록(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삭제 품목에는 대웅제약 '아리셉트정10밀리그램', 한국얀센 '울트라셋정', 제일약품 '실로나신캡슐4밀리그램', 국제약품 '유니패스캡슐'(4mg/1캡슐), 신풍제약 '실로패스캡슐4밀리그램', 대원제약 '트루실로캡슐4mg', 안국약품 '안국실로도신캡슐4밀리그램' 등이 포함됐다.

약제 급여목록(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삭제(자료 복지부).

변경 품목의 경우,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파슬로덱스주'는 1팩 567,595원에서 539,215원으로, ▲암젠코리아 '블린사이토주35마이크로그램'은 1병 2,346,000원에서 2,223,503원으로 상한금액이 변경됐다.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파슬로덱스주' 약가 조정 등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자료 복지부).

한국화이자제약 '입랜스캡슐75mg'은 1캡슐 141,214원에서 125,900원으로, ▲한국MSD(한국엠에스디) '칸시다스주50밀리그램'은 1병 316,299원에서 221,409원으로 상한금액(약가)이 조정됐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