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18 화 16:37
상단여백
HOME Medi Academy Archive
"Global Open Innovation으로 혁신 신약개발에 도전"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확대 계획' 발표…'Open Innovation Club 신설' 추진·'의약품 품질 제고 글로벌 경쟁력' 확보'Open Innovation Club 신설' 추진·'의약품 품질 제고 글로벌 경쟁력' 확보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국내외 제약사와 바이오벤처, 학계와 산업계, 투자자 등의 전문성, 최신 기술 정보의 교류, 서로의 문제 해결 및 니즈 충족을 위한 혁신 생태계 코어 구축을 위해 Open Innovation Club(KPBMA OIC) 신설을 추진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15일 서울 방배동 협회 4층 강당에서 '2020 제약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에 건다!'를 주제로 2020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은 ▲2020년 예상되는 국내외 환경 변화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확대 계획 등을 발표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은 ▲2020년 예상되는 국내외 환경 변화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확대 계획 등을 발표했다.

2020년 예상되는 국내외 환경 변화 중 '약가 통제와 유통 투명화'의 경우, 정부가 지난해 발표한 국민건강보험 5개년 계획에 반영된 정부의 약품비 절감대책에 따른 파장은 산업계가 올해 직면할 큰 도전 중 하나가 될 것으로 제시됐다.

특히, 제네릭 의약품, 만성질환 의약품 등에 대한 강도 높은 가격통제방안이 예고된 상황이다. 유통시장 투명화를 위한 정부의 불공정거래행위 조사, 처벌 활동과 관리, 감독 기능도 한층 강화될 것으로 예상됐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회목 회장은 "산업계는 올해 30개 이상의 국내 제약기업들을 중심으로 글로벌 혁신 생태계에 직접 뛰어들어 Global Open Innovation(GOI)으로 혁신 신약개발에 도전할 계획"이라며 "글로벌 진출을 위한 거점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원희목 회장은 "국내외 제약사와 바이오벤처, 학계와 산업계, 투자자 등의 전문성, 최신 기술 정보의 교류, 서로의 문제해결 및 니즈 충족을 위한 혁신 생태계 코어 구축을 위해 Open Innovation Club(KPBMA OIC) 신설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원 회장은 "오픈 이노베이션 장을 제공하는 것뿐만 아니라 제약바이오산업 및 의약품 정보의 허브 역할을 위한 KPBMA O-K center 온라인 서비스 가동도 준비하고, 정보 습득에 어려움 있는 바이오벤처, 빠른 글로벌 정보 취득으로 세계시장 진출하려는 기업들에게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15일 서울 방배동 한국제약바이오협회에서 열린 '2020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장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원희목 회장은 "의약품 품질을 제고해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며 "신약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 투자를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는 기업들은 물론 제네릭 의약품의 제조 판매를 주로 하는 중견·중소 제약바이오 기업들도 R&D를 기본으로 하는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원 회장은 "제조 및 품질관리 강화로 제네릭 의약품이라도 허가, 생산 등 모든 공정에서 연구 개발 노력이 전방위적으로 진행될 것"이라며 "규모가 적다하더라도 선택과 집중을 통해 강소 제약바이오 기업으로 성장해나가면서 더불어 국민 신뢰, 글로벌 진출 기대에도 부응하는 환경과 문화를 조성하겠다"고 했다.

의사와 약사 등 국내 보건의료 전문가들과 국회 보건복지위원 등을 대상으로 제약바이오기업들의 우수한 연구개발 시설 및 의약품 생산 스마트 공장 등 선진 수준의 산업 현장 시설을 방문하고, 상호 소통하며 유기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도록 하는 '오픈 하우스' 프로그램을 연중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