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3:33
상단여백
HOME People Archive
한림대춘천성심병원 노대영 교수, '법무부장관' 표창…노대영 교수 '범죄피해자 대상 심리치료 중요성' 강조한림대춘천성심병원 노대영 교수 '범죄피해자 대상 심리치료 중요성' 강조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병원장 이재준) 정신건강의학과 노대영 교수<사진>가 27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9 한국범죄피해자 인권대회’에서 법무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노대영 교수는 강원지역 범죄피해자 심리적 지원, 연구 및 교육, 관계 기관 협업체계 구축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표창을 받게 됐다.

노대영 교수는 2015년부터 강원지역 범죄피해 트라우마 통합지원기관인 춘천스마일센터 센터장을 맡아왔다.

노대영 교수는 범죄피해자 대상 심리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해왔고, 피해자들이 치료기관을 방문하기 쉽지 않은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그 결과, 춘천스마일센터는 관계 기관과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했고, 전국 스마일센터 가운데 최고 수준의 방문상담 건수를 기록했다.

특히, 노대영 교수는 범죄피해자들이 자기애도와 상호간 기여를 통해 자존감을 높이고, 사회 복귀를 촉진하도록 명상·집단치유·힐링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축하고 운영해왔다. 심리적 외상 평가의 국제적인 표준 척도를 개발하는 등 다양한 연구 활동도 인정을 받았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 노대영 교수.

또한, 전문학회 교육이사로서 정신과 의사 대상의 직무교육뿐 아니라, 경찰과 수사기관을 대상으로 ‘범죄피해자의 심리적 특성과 치료법’, 법률 홈닥터 변호사를 대상으로 ‘직무 스트레스 진단 및 감성 소진 회복 방법’을 강의하는 등 전문가 대상 교육도 지속해왔다.

노대영 교수는 “강원도는 지역 특성상 범죄피해자가 스스로 고립되기 쉽고, 자기치유력을 발휘하기 어려운 곳”이라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센터 직원들의 헌신과 열정 덕분에 수상하게 됐다. 앞으로도 범죄피해자와 그 가족분들의 빠른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