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3:33
상단여백
HOME Medi Academy Archive
'대한종양내과학회 2019 췌장암 췌인지 캠페인' 대한종양내과학회 김태유 이사장(서울대병원) "췌장암 완치 쉬운 병 아니지만 최근 신약 출시 등 생존율 조금씩 증가…적극적 치료시 장기 생존효과 기대할 수 있다"대한종양내과학회, '췌장암의 날' 맞아 '2019 췌장암 췌인지' 캠페인 진행

대한종양내과학회(이사장 김태유)가 11월 21일 세계 췌장암의 날을 맞아 췌장암 환우와 보호자에게 올바른 정보를 전달하기 위한 ‘2019 췌장암 췌인지’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대한종양내과학회 ‘2019 췌장암 췌인지’ 캠페인은 췌장암에 대한 인식을 변화(Change)시키고 질환 인지(認知)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췌장암에 대해 온라인 상에 만연한 부정확한 정보를 바로잡는 것이 목적으로, 대한종양내과학회는 신뢰도 높은 정보를 전달해 췌장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고취시키고 적극적인 치료의 중요성을 전달할 예정이다.

먼저 대한종양내과학회는 췌장암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종양내과 전문의들이 직접 ‘팩트췌크’ 영상을 제작한다.

△천재경 울산대학교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 △이국진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 △유창훈 서울아산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 △전홍재 분당차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가 총 3개의 영상을 통해 췌장암의 증상과 진단, 췌장암 병기와 치료 등에 대한 Q&A를 진행할 예정이다. ‘팩트췌크’ 영상은 대한종양내과학회 공식 유튜브 ‘KSMO TV’, 페이스북 등에 업로드된다.

네이버 지식인에서도 췌장암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췌장암에 대한 질문에 대한종양내과학회 소속 전문의들이 신뢰도 높은 답변을 제공함으로써 궁금한 점을 해소해 줄 예정이다.

'2019 췌장암 췌인지' 캠페인.

이외에도 췌장암에 대한 정보를 알기 쉽게 이미지화한 인포그래픽과 카드뉴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대한종양내과학회가 운영하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그암(that cancer)’을 친구 추가하면 인포그래픽과 카드뉴스를 정기적으로 받아볼 수 있다.

대한종양내과학회 김태유 이사장(서울대학교병원)은 “췌장암 환우와 보호자들이 인터넷에서 부정확한 정보를 얻고 잘못된 인식을 가지거나 심지어는 췌장암을 불치병으로 여겨 치료를 포기하려는 경우를 볼때마다 매우 안타깝고 정확한 정보의 중요성을 통감한다”며 “췌장암은 완치가 쉬운 병은 아니지만 최근 신약 출시 등으로 생존율이 조금씩 증가하고 있고, 적극적으로 치료하면 장기 생존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이번 캠페인으로 환우들이 췌장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치료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우정헌 기자  mtjpost@mtjpost.com

<저작권자 © THE MEDI TREAT JOURNA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